본문 바로가기

반응형

반대

남들도 기회라 생각한다면 때는 이미 늦은 것이다 주위 사람들도 기회라고 생각하고 있다면 때는 이미 늦은 것이다. 스스로 생각해도 성공확률이 반 정도 밖에 안된다고 생각할 때가 진정한 기회인 것이다. 타인에게 말해 바로 이해할 수 있는 것이라면 다시 한 번 생각해 봐야 한다. 반대로 고개를 갸우뚱하거나 잘 안될 것 같다고 부정적인 반응을 보인다면 그 곳에 기회가 있다. - 사토 가츠아키, ‘내가 미래를 앞서가는 이유’에서 내가 잘 될 거라 생각한 곳은 이미 다른 사람도 잘 될 거라 생각하기에 경쟁이 치열해집니다. 자신조차 반신반의한 아이디어는 타인은 전혀 이해 불가능할 경우가 많아 경쟁자 없이 홀로 사업을 시작할 수 있습니다. 모두가 잘 될 거라 하는 사업엔 확신 대신 의심을 보내야합니다. . 더보기
친구 10명이 다 찬성하는 일은 하지마라 친구 10명이 그 일을 하라고 하면 절대 하지 말고 세 명은 해도 된다고 하고 7명은 힘들겠다고 하면 해도 좋다. 실패할 수도 있겠지만 실패하면 다시 하면 된다. 물론 맹목적으로 하면 안되고 적은 비용으로 그리 많지 않은 자금으로 실행해보는 것이 가장 좋다. - 왕젠린 (완다 회장) 남과 다르게 한다는 것은 그만큼 성공 가능성이 낮다는 것을 말합니다. 그러나 불가능해 보여 남들이 하지 않은 일에서 성공하게 되면 그만큼 돌아오는 이익은 커지게 되어 있습니다. 대부분의 사람들이 반대하더라도 진정으로 하고 싶은 일을 찾아 열정을 다 바치는 사람들이 새로운 세상을 만들어갑니다. . 더보기
반대할 의무를 부여하라 실력주의가 자리 잡으려면 ‘반대할 의무’가 존재하는 문화가 필요하다. 어떤 아이디어에 잘못이 있는데도 반대의견 없이 채택되면 비난받아 마땅하다. 일반적으로 사람들은 반대 의견을 내세울 때 불편해한다. 바로 이것이 반대의견이 선택사항이 아니라 의무가 되어야 하는 이유다. - 에릭 슈미트, ‘구글은 어떻게 일하는가’에서 더보기
반대가 심할수록 획기적 아이디어일 가능성이 높다. 새로운 아이디어에 엉뚱한 구석이 없으면 그 아이디어는 별로 희망이 없다. 위대한 정신은 언제나 평범한 정신으로부터 격렬한 반대에 부딪친다. - 알버트 아인슈타인 하루 14만명이 이용하는 숙박공유업체, 에어비앤비 창업자 브라이언 체스키는 “3년 전엔 모두 우리보고 미쳤다고 하더니 지금은 ‘왜 이 생각을 못했을까’라고들 한다”고 이야기합니다. 반대가 심할수록 획기적인 아이디어일 가능성이 높습니다. (쇼펜하우어) 사람들이 새로운 아이디어를 비웃지 않는다면 창의적이지 않다는 뜻일 가능성이 높습니다. 더보기
반대없는 의사결정은 위험하다. 나는 내게 반대할 수 있는 사람들을 원한다. 자신들이 생각하고 있는 것을 두려움 없이 정확하게 말하는 사람, 설사 그것이 내가 듣기를 원하지 않는 것이라 해도, 나는 바로 그런 사람들을 원한다. -헨리 크래비스(사모펀드 KKR 창업자) 피터 드러커 교수는 ‘리더는 칭찬 받으면 좋은 결정을 내리지 못한다’고 말했습니다. 찬성의견 보다는 오히려 반대의견을 장려하는 것이 올바른 의사결정을 위한 기본 조건이라 할 수 있습니다. 의사결정의 첫 번째 원칙으로 ‘반대 없는 의사결정을 내리지 않는다’ 이렇게 정해 놓으면 어떨까요? 더보기

반응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