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서는 가장 큰 수행입니다.
마음에 박힌 독은 용서를 통해 풀어야 합니다.
남에 대한 용서를 통해 나 자신이 용서받게 됩니다.
또 용서를 통해서 그만큼 인간적으로 성숙할 수 있습니다.
그만큼 나의 그릇이 커집니다.
- 법정 스님


용서하면 나의 그릇이 그만큼 더 커집니다.
나와 다른 사람, 사랑뿐만 아니라 미움과 증오까지 다 포용하기 때문입니다.

Posted by 홍반장水 홍반장水

댓글을 달아 주세요

먼 길을 걸어온 사람아
아무것도 두려워 마라
그대는 충분히 고통받아 왔고
그래도 우리는 여기까지 왔다
자신을 잃지 마라
믿음을 잃지 마라
걸어라 너만의 길로 걸어가라
길은 걷는 자의 것이다
길을 걸으면 길이 시작된다


- 박노해의《길》중에서 -


* 길이 끝났을 때,
길을 잃었을 때, 그때 우린 새 길을 만납니다.
잘못 들어선 길임을 알아차릴 때는 가능한 한
빨리 길을 바꿔야만 합니다. 길이 안 보일 때는
나를 돌아봐야하는 시간입니다. 마음이 고요하고
영혼이 맑아져야 그때 길이 보이기 시작합니다.
나는 지금 어디로 향한 길을 걸어가고 있는지
늘 확인해야만 합니다. 세상에는
벗어나올 수 없는 길도 많으므로.

'생활의 발견 > 아침편지' 카테고리의 다른 글

'나중에'는 없다  (0) 2020.12.01
아이들이 번쩍 깨달은 것  (0) 2020.11.30
길을 잃으면 길이 찾아온다  (0) 2020.11.30
절대 잊을 수 없는 날  (0) 2020.11.27
'그저 건강하게 있어달라'  (0) 2020.11.26
간디가 기억하는 '나의 어머니'  (0) 2020.11.25
Posted by 홍반장水 홍반장水

댓글을 달아 주세요

상유심생(相由心生).
외모는 마음에서 생겨난다는 뜻이다.
사람은 각자의 얼굴에 세월의 흔적을 새기며
산다. 우리가 지나온 세월, 생각과 가치관, 심리
상태의 모든 변화 하나하나가 얼굴에 흔적을 남긴다.
여기에는 어느 정도 과학적 근거가 있다. 심리 변화는
신경전달 물질의 농도 차이를 발생시키고 근육을 만들어
표정에 변화를 만든다. 오랫동안 일정한 정서를 유지한
사람은 표정에 크게 변화가 없지만 항상 초조하고
우울한 사람에게는 '불안한 얼굴'이 생긴다.


- 레몬심리의《기분이 태도가 되지 않게》중에서 -


* 나이 마흔이면
자기 얼굴에 책임을 져야 한다고 하지요.
그 책임을 다하기 위해서라도 종종 거울을 봐야 합니다.
내 얼굴 속에 평온함이 있는지, 불안함이 있는지...
내 낯빛에 깃든 초조함이나 우울함을
유쾌함과 생동감으로 바꾸는 일이
자기 얼굴을 바꾸는 길입니다.
 

'생활의 발견 > 아침편지' 카테고리의 다른 글

음악이 중풍 치료에도 좋은 이유  (0) 2020.11.17
세포 재생, 세포 파괴  (0) 2020.11.16
마음 따라 얼굴도 바뀐다  (0) 2020.11.16
'나 하나만이라도'  (0) 2020.11.13
'그냥, 웃는 얼굴'이 좋다  (0) 2020.11.12
사랑을 잃고 나서...  (0) 2020.11.12
Posted by 홍반장水 홍반장水

댓글을 달아 주세요

초등학교 출신인 다나카 전 수상이 동경대 출신이 많은 대장성 장관으로
임명되었을 때, 엘리트 관료집단의 본산인 대장성에서는 노골적인 불만이 표출되었다.
다나카는 1분도 안되는 취임사 한마디로 우려와 불만을 일거에 해소했다.
“여러분은 천하가 알아주는 수재들이고, 나는 초등학교 밖에 나오지 못한 사람입니다.
더구나 대장성 일에 대해서는 깜깜합니다. 따라서 대장성 일은 여러분들이 하십시오.
나는 책임만 지겠습니다.”
- 다나카, 전 일본 수상


대장성 직원 모두를 리더로 인정해주는 순간, 그들의 마음의 문이 활짝 열렸답니다.
겸손, 상대에 대한 존중, 그리고 스스로 책임을 지는 자세,
진정한 리더의 모습을 보는 것 같습니다.

Posted by 홍반장水 홍반장水

댓글을 달아 주세요

감사가 더욱
강력한 힘을 발휘하는 순간은
우리의 온몸과 의식, 감정, 지각을 사용하여
사고과정을 초월한 의식을 확장할 때다.
이때 우리는 감사와 살아 있음을 몸으로
느끼면서 포괄적이고 막연한 감각에
이르게 된다. 훈련을 통해 당신도
경험할 수 있다.


- 윌 파이의《인생이 바뀌는 하루 3줄 감사의 기적》중에서 -


* 감사도 훈련이 필요합니다.
아주 작은 것도 모든 의식과 감정과 지각을
사용하여 온몸으로 감사하는 마음을 갖는 순간
우리는 상상 이상의 초월적 경험을 하게 됩니다.
도저히 감사할 수 없는 것조차도 깊이깊이
감사하게 되는 경이로운 경험입니다.
오늘도 이처럼 살아있는 것 자체가
더없는 감사의 조건입니다.

'생활의 발견 > 아침편지' 카테고리의 다른 글

올 가을과 작년 가을  (0) 2020.10.16
그대, 지금 힘든가?  (0) 2020.10.15
감사 훈련  (0) 2020.10.14
'건강한 피로'  (0) 2020.10.13
흙이 있었소  (0) 2020.10.12
모든 싸움은 사랑 이야기다  (0) 2020.10.12
Posted by 홍반장水 홍반장水

댓글을 달아 주세요

"찌를 수도 있지만
껴안을 수도 있는 관계,
상처를 줄 수도 있지만 치유를 할 수도
있는 관계가 삶에서 가장 중요한 관계이다.
싸움을 하는 동안에는 못난 말들이 튀어나오고
찡그린 표정이 나오지만, 그 속에는 서로에게
인정받고 사랑받고 싶은 연약한 마음이 들어
있다. 그래서 싸움은 서로의 가장 여린
부분을 보듬을 기회를 주기도 한다.
모든 싸움은 사랑 이야기다."


- 정은혜의《싸움의 기술》중에서 -


* 어떤 것이 약점이고
무엇이 심리적 급소인지 너무나 잘 아는 사이,
그래서 그 약점을, 급소를 찌를 수도 있지만
가까이서 보듬을 수도 있는 사이가 바로
가족이고 친구고 연인이다. 코로나로
가까운 이들과 더 많은 시간을 보내게
된 우리들, 그래서 더 자주 부딪칠 수
있지만 그때마다 인정받고 사랑받고
싶은 그의 연약한 마음을
알아주자.
 

'생활의 발견 > 아침편지' 카테고리의 다른 글

'건강한 피로'  (0) 2020.10.13
흙이 있었소  (0) 2020.10.12
모든 싸움은 사랑 이야기다  (0) 2020.10.12
심장이 바라는 욕구  (0) 2020.10.08
중간의 목소리로 살아가라  (0) 2020.10.07
여기는 어디인가?  (0) 2020.10.06
Posted by 홍반장水 홍반장水

댓글을 달아 주세요

일과 중
꼭 챙기는 것이 있습니다.
양치도 그중 하나지요. 아침에 일어나
세수하는 것도 빼놓지 않는 일상이지요.
복잡한 마음을 평온하게 잡아주는 명상도
우리 정신 건강에 참 필요한 시간인데 매일매일
하기가 쉽지 않습니다. 명상을 양치 정도만
할 수 있다면 우리 머릿속도 매일 아침
깨끗하게 리셋되어 시작될 거예요.
더도 덜도 말고 그냥 양치하듯이.


- 이상현의《뇌를 들여다보니 마음이 보이네》중에서 -


* 양치질을 거르는 사람은
아마도 없을 것입니다. 손을 씻고 세수를
하는 것도 당연한 일과입니다. 코로나 사태로
요즘은 더욱 열심히 합니다. 그러나 마음을 씻는 일은
아예 염두에도 두지 않거나 등한시하는 경우가 많습니다.
마음도 매일매일 자주 닦고 잘 씻어내야 합니다.
이 사이에 낀 음식 찌꺼기를 볼 때마다
마음에 낀 때도 살펴봐야 합니다.

'생활의 발견 > 아침편지' 카테고리의 다른 글

숨만 잘 쉬어도  (0) 2020.10.05
살아갈 힘이 생깁니다  (0) 2020.09.29
더도 덜도 말고 양치하듯이  (0) 2020.09.28
길가 돌멩이의 '기분'  (0) 2020.09.26
75년 인생에서 얻은 것  (0) 2020.09.25
'다, 잘 될 거야'  (0) 2020.09.24
Posted by 홍반장水 홍반장水

댓글을 달아 주세요

향기 있는 사람이란
만나면 반갑고, 만나지 못하면 보고 싶고,
만날수록 정이 드는 사람이다. 금방 싫증이 나는
사람은 악취가 몸에 배어 있는 사람이다.
악취는 자신이 대단히 크다고
생각하는 사람(臭)에게
붙어 다닌다.


- 방우달의《누워서 인생을 보다》중에서 -


* 향기 나는 사람과
악취나는 사람이 따로 있을까요?
그것은 코로 맡을 수 있는 냄새가 아닙니다.
자신의 말과 행동으로부터 자연스럽게 나오기
때문에 눈으로 보고 마음으로만 느낄 수 있습니다.
겸손한 언행, 타인을 배려하고 존중하는 마음씨는
좋은 향기의 원천입니다. 사람의 향기와 악취는
선천적이 아닙니다. 마음을 수양하는 일,
자신의 선택입니다.

'생활의 발견 > 아침편지' 카테고리의 다른 글

'네가 태어났을 때 너는 울었지만...'  (0) 2020.09.08
길을 잃어도 당신이 있음을 압니다  (0) 2020.09.07
향기와 악취  (0) 2020.09.07
놀라운 기하급수적 변화  (0) 2020.09.03
사는 게 힘들죠?  (0) 2020.09.02
가볍고 무른 오동나무  (0) 2020.09.01
Posted by 홍반장水 홍반장水

댓글을 달아 주세요


정신을 쓰면 슬수록 더욱 뛰어나게 됨으로
몸이 약하다고 지나치게 아낄 필요가 없다.
지혜란 고난을 겪을수록 밝아지므로
상황이 나쁘다고 의기소침할 필요가 없다.
마음을 늘 써야 활발해지고 쓰지 않으면 막힌다.
늘 쓰면 세밀해지고 쓰지 않으면 거칠어진다.
- 증국번(청나라 명재상), ‘인생조종법’에서


실제로 견딜만한 역경과 고난은 나를 키운다는 사실이
과학적으로 입증되었습니다. 역경은 무조건 회피할 것이 아니라,
잘 대처하면 오히려 나를 키우고 더 큰 기회를 만들어 줄 수 있다고
긍정적으로 생각을 바꿀 필요가 있습니다.
요즘 바쁘고 힘든 일이 많다면 그에 비례해서 내가 성장하고 있다고 생각해보세요.

Posted by 홍반장水 홍반장水

댓글을 달아 주세요




마음을 다스리려면
물리적으로 육체를 세심하게 다스리는
고도의 기법이 필요하다. 명상은 그런 면에서
현대인의 정신 건강은 물론이고
정신 역량을 키우는 가장
중요한 도구임이
분명하다.


- 가토 후미코의《명상이 이렇게 쓸모 있을 줄이야》중에서 -


* 가장 어려운 것이 자기와의 싸움입니다.
그 어려운 싸움에서 이기려면 마음을 다스리는
무기와 기술이 필요합니다. 명상이 그 하나입니다.
명상의 힘, 명상의 효과는 무궁무진합니다.
이미 과학이 되었습니다.
시작이 중요합니다.


'생활의 발견 > 아침편지' 카테고리의 다른 글

과민반응  (0) 2020.06.05
그만큼은 앓아야 사랑이 된다  (0) 2020.06.04
마음을 다스리는 고도의 기법  (0) 2020.06.03
'고맙습니다. 역장 올림'  (0) 2020.06.02
낮과 밤, 빛과 어둠  (0) 2020.06.01
삶의 변화  (0) 2020.06.01
Posted by 홍반장水 홍반장水
TAG 마음, 명상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