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반응형

구름

이 길의 끝 길 바깥은 위험했고 그 길이 어디로 이어지는지 몰랐지만 나는 아무튼 그 길을 따라갔다. 앞에는 번개를 가진 검은 구름이 잔뜩 낀 이상한 세계가 펼쳐져 있었다. 많은 사람들이 그것을 오해하고 생각을 바꾸지 않았으나 나는 곧장 그리로 갔고 그 안은 활짝 열려 있었다. 한 가지 확실한 것은, 그 세계는 신이 주관하지도 않았지만 악마가 주관하는 것도 아니었다. - 밥 딜런의《바람만이 아는 대답》중에서 - * 많은 사람들이 자기 앞에 놓여진 길이 어디로 이어지는지, 그 끝에는 어떤 곳들이 기다리고 있을지 두려워하고 걱정합니다.하지만 우리의 삶은 두려움과 후회만으로 보내기에는 너무도 짧고 아름답습니다. 새로운 내일로 나아가는 한 걸음, 그 발걸음을 내딛어야 할 때는 바로 지금입니다. ... 더보기
한 번 쉬어간다 저산 넘어가기가 아쉬워한 번 쉬어가나 보다 나뭇가지 위에금빛 물들여 놓고솔바람에 구름타고 들려오는 소리 젊음이 그리워뒷걸음치는 내 마음처럼한 번 쉬어가려는가 - 김복순의 시《노을》중에서 - * 언제 멈춰 쉬느냐가 중요합니다.기름 떨어지기 전에, 엔진에 불나기 전에 멈춰야 합니다. 어디에서, 누구와 함께 쉬느냐도 중요합니다. 아름다운 꽃밭에서, 사랑하는 사람과 함께 쉬면 좋습니다. 세월이 뒷걸음치며젊음으로 되돌아갑니다. ... 더보기
한낮의 햇볕과 한 줌의 바람 숙소로 돌아가는 길, 잠깐 들른 어느 카페. 에스프레소 잔을 앞에 두고 누군가를 사랑하고 있다는 사실을 새삼 깨닫고 있었다. 그 사람과 이 작은 테이블에마주 앉아 있다면 얼마나 좋을까 하고 생각했으니 말이다. 그러니까 우리의 마음에 낙관과 사랑이 생겨나게 하는 것은 열렬함과 치열함이 아니라, 한낮의 햇볕과 한 줌의 바람 그리고 강물을 따라 흘러가는 구름일 수도 있다는 것. - 최갑수의《사랑보다도 더 사랑한다는 말이 있다면》중에서 - * 너무도 소소하고너무도 일상적인 것들 속에우리의 행복, 사랑, 기쁨이 숨어 있습니다.믿고 사랑하는 사람과 함께라면 한 줌의 바람,흘러가는 구름도 시가 되고 노래가 됩니다.그 어떤 절망과 불행의 길도행복으로 바뀝니다. ... 더보기
구름 위를 걷다가... 두 사람이 서로 사랑한다면 한동안은 구름 위를 걷게 되고 말 그대로 영원할 것 같은 행복에 잠기게 된다. 그러나 어느 날 이들이 땅으로 되돌아올 때는 현실적으로 서로를 바라봐야 한다. 이때부터 비로소 성숙한 사랑의 가능성이 열린다. - 로버트 존슨의《당신의 그림자가 울고 있다》중에서 - * 사랑은 생활입니다. 때로 구름 위를 걷는 황홀경도 있지만 땅으로 내려와 어깨도 부딪치고 서로의 가슴에 낸 상처의 길을 함께 걸어야 합니다. 먹고 자고, 일하고 놀고, 울고 웃는 일상의 반복 속에 사랑은 설탕처럼 녹아 있습니다. 더보기

반응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