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첫눈'에 해당되는 글 2건

  1. 2019.10.09 '첫 눈에 반한다'
  2. 2014.12.02 첫눈 오는 날 만나자
매혹은 상대방에게 
특별함을 발견하는 것이다. 
흔히 '첫 눈에 반한다'는 말은 
즉각적으로 매혹을 발견했다는 것이다. 
'첫 눈'이란 상대방의 특성에 대한 직관적 포착이며, 
매혹은 무엇인가 끌어당기는 특별함이다. 

- 주창윤의《사랑이란 무엇인가》중에서 - 


* 첫 눈의 매력이 
사람의 일생을 지배합니다.
사랑도, 인간관계도, 첫 눈에서 시작됩니다.
그래서 사람을 첫 눈에 끄는 매력이 중요하지만
그 매력을 나중까지 유지하는 힘도 중요합니다.
'첫 눈'에 반한 인연이 '끝 눈'까지 이어진다면
그보다 좋은 일이 또 어디 있겠습니까?

'생활의 발견 > 아침편지' 카테고리의 다른 글

마법에 걸린 사랑  (0) 2019.10.11
에너지 공장  (0) 2019.10.10
'첫 눈에 반한다'  (0) 2019.10.09
곰팡이가 핀 '작은 빵 네 조각'  (0) 2019.10.08
그대를 만난 뒤...  (0) 2019.10.07
약도 되고 독도 된다  (0) 2019.10.05
Posted by 홍반장水 홍반장水
TAG 첫눈

댓글을 달아 주세요

사람들은 왜 첫눈이 오면
만나자고 약속을 하는 것일까.
사람들은 왜 첫눈이 오면
그렇게들 기뻐하는 것일까.
왜 첫눈이 오는 날 누군가를 만나고 싶어하는 것일까.
아마 그건 서로 사랑하는 사람들만이
첫눈이 오기를 기다리기 때문일 것이다.
첫눈과 같은 세상이 두 사람 사이에 늘 도래하기를
희망하기 때문일 것이다.

지금도 첫눈이 오면
누구를 만나고 싶어 서성거린다.
첫눈이 오는 날 만나고 싶은 사람,
단 한 사람만 있었으면 좋겠다.


- 정호승의 시《첫눈 오는 날 만나자》중에서 -


* 첫눈!
그냥 눈이 아닙니다.
첫눈은 추억입니다. 낭만입니다.
그리움과 사랑, 보고픔과 고독, 기쁨과 슬픔,
꿈과 희망이 겨울의 벗은 나무 위에, 땅 위에,
내 머리와 어깨 위에, 그리고 내 빈 가슴 속에
내리는 것입니다. 그래서 첫눈은 차갑지가
않습니다. 포근하고 따뜻합니다.

'생활의 발견 > 아침편지' 카테고리의 다른 글

그대 생각날 때면  (0) 2014.12.04
3백 년, 5백 년이 흘러도...  (0) 2014.12.03
첫눈 오는 날 만나자  (0) 2014.12.02
나를 인정해 주는 사람  (0) 2014.12.01
변화, 그 두려움에 대하여...  (0) 2014.11.29
떠나라! 그리고 돌아오라!  (0) 2014.11.28
Posted by 홍반장水 홍반장水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