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반응형

타인

극도의 고통은 타인과 나눌 수 없다? 극도의 고통은 타인과 나눌 수 없다. 고통이 세상의 전부가 되었기 때문에 그 무엇도 들어올 여지가 없기 때문이다. 타인의 고통을 깨달을 때에는 우리도 아프기 때문에 어느 정도는 그 고통을 느낀다고 해도 좋겠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타인이 느끼는 고통과 그 고통에 대한 우리의 반응 사이에는 엄청난 간극이 있다. 그러한 경험은 자신과 모든 타인들 사이를 넘을 수 없는 심연을 보여준다. - 라르스 스벤젠의《외로움의 철학》중에서 - * 고통은 매우 주관적입니다. 어떤 사람에게는 별것 아닌 고통도 어떤 사람에게는 견줄 수 없는 극한의 고통일 수 있습니다. 특히 타인의 고통은 측량하기 어렵습니다. 그 때문에 타인의 고통을 가벼이 여기기 쉽습니다. 중요한 것은 공감입니다. 함께 나누는 마음입니다. 그래야 자신의 고통을.. 더보기
성공을 측정하는 방법을 바꾸어라 성공을 측정하는 방법을 바꾸어라. 자신의 이력서를 얼마나 휘황찬란하게 만들었느냐가 아니라 타인에게 어떤 영향을 미쳤는지, 주위 사람들의 삶을 변화시키도록 만들었는지를 기준으로 삼아라. - 하버드대 교수 토머스 J. 드롱, ‘하버드 졸업생은 마지막 수업에서 만들어진다’에서 자기 이력을 화려하게 만들어가는 것이 성공하는 길을 걷는 것이라 믿는 사람들이 많습니다. 그러나 진정한 성공은 다른 사람들을 얼마나 많이 성공시키느냐에 있다는 것을 깨닫고 다른 사람들의 성공을 지원하는 것을 업과 사명으로 삼아 실천하는데 있다고 생각합니다. 리더의 지위에 있는 사람들에게는 더욱 그렇습니다. 더보기
극한의 고통 경험에는 항상 타인과 온전히 공유할 수 없는 개인적 요소가 포함되어 있게 마련이다. 고통도 타인과 나눌 수 없는 것이다. 고통이 어느 지경까지 가면 고통을 겪는 이의 세계와 언어를 파괴한다. 고통은 말을 박살 낸다. 어느 정도 아프면 무엇 때문에 아프다는 말을 할 수 있지만 고통이 너무 압도적일 때에는 그렇게 말하는 능력조차 잃게 된다. - 라르스 스벤젠의《외로움의 철학》중에서 - * 극한의 고통에서 나오는 것은 언어가 아닙니다. 비명입니다. 울부짖음입니다. 아무도 대신할 수 없고 누구와도 나눌 수 없습니다. 오로지 혼자만의 지극히 개인적인 경험일 뿐입니다. 그러나 그때에도 곁에 누가 있느냐에 따라 고통의 질감은 달라집니다. 자기 고통처럼 같이 아파하고 눈물짓고 어루만지면, 그런 사람 하나 있으면 그 어.. 더보기
타인의 행복을 바라보는 즐거움 인간이라는 존재는 아무리 이기적이라고 간주하더라도 타고난 성질 중에는 타인을 신경 쓰지 않고는 못 배기는 기능이 있다. 인간은 타인의 행복을 바라보는 즐거움 외에 아무런 이득이 없는데도 타인의 행복을 자신에게 없어서는 안 되는 것으로 느낀다. 타인의 불행을 바라보거나 불행한 상황을 생생히 들어서 알았을 때 느끼는 연민과 동정도 그와 같은 것이다. - 아담 스미스, ‘도덕 감정론’에서 “인간의 성질을 한 꺼풀씩 벗겨냈을 때 마지막에 남는 것은 공감이라는 기능이다.”고 아담 스미스는 말합니다. 공감하는 동물인 인간은 타인이 행복해하는 모습을 바라보며 자신도 기쁨을 느낍니다. 반대로 괴로워하는 타인을 발견하면 자신의 마음도 편치 않게 되는 것이 우리 인간입니다. 더보기
타인의 생각에 지배받지 말라 꽃들은 저마다 자기 나름의 빛깔과 모양과 향기를 지니고 있습니다. 꽃들은 다른 꽃들에 대해 신경을 쓰지 않습니다. 다른 꽃들을 닮으려고도 하지 않습니다. 사람에게는 저마다 자기 몫의 삶, 자기 그릇이 있습니다. - 법정 스님, ‘스스로 행복하라’에서 괴테의 가르침도 함께 보내드립니다. “사람은 누구나 자신을 위해 스스로 개척한 길을 가야한다. 그러니 헛된 소리에 현혹되거나 타인의 생각에 지배받지 말라. 기뻐하기 위해, 행복하기 위해 타인의 허락을 받아야 하는 사람은 없다.” 더보기
우리는 누구나 인정에 목말라 있다 타인에게 인정받고자 하는 욕망은 다른 동물과 달리 우리 인간만이 지닌 두드러진 특성 중 하나다. 사람들은 스스로 거둔 성과를 주변 사람들이 인정해주고 중요한 인물로 대접해 주기를 바란다. 만약 인류에게 이러한 욕망이 없었다면 문명은 지금처럼 발전하지 못했을 것이다. 우리는 아직도 미개한 삶을 살고 있을 것이다. - 데일 카네기 사람들의 가장 원초적이고, 또 가장 갈망하는 욕구가 바로 인정받고자 하는 욕구일 것입니다. 다른 사람들의 인정받고 싶어 하는 욕구를 이해하지 못하거나, 애써 무시하고, 이를 제대로 충족시켜 주지 못하는 사람은 결코 좋은 리더가 될 수 없습니다. 리더의 자리를 탐해서도 안됩니다. 더보기
타인을 위해 기도하면 나의 불행이 사라진다 타인을 위해 가장 먼저 할 수 있는 일은 그의 행복을 바라며 기도하는 일이다. 그것만으로도 모든 불행은 사라진다. 타인의 불행은 물론 자신의 불행까지도. - ‘젊은 베르테르의 슬픔’에서 세상에서 가장 숭고한 일 중 하나는 ‘타인의 행복을 진정으로 빌어주는 일’이라 할 수 있습니다. 타인의 행복을 기원하면 나의 불행이 더불어 사라지고, 나 또한 더 큰 행복을 얻게 됩니다. 그것이 바로 사랑의 기적이라 할 수 있습니다. 더보기
성공하고 싶다면 타인을 도와라 도움이 필요한 사람을 가능한 많이 도와라. 보답을 바라지 않고 진심으로 누군가를 위해 뭔가 해주는 것보다 더 행복하고 성취감을 안겨주는 일은 없다. 그렇게 얻는 기쁨은 물질적으로 소유할 수 있는 것과는 비교조차 불가능하다. 다른 사람들을 돕는 것이 성공으로 향하는 길이다. 성공하고 싶다면 타인을 도와라. - 나빈 자인 사람들은 자신을 위해 돈을 쓰면 다른 사람들에게 돈을 쓸 때보다 행복할 것이라고 예상하지만 사실은 그와 정반대입니다. 심지어 마지못해 한 일이라 하더라도 남에게 베풀고 나면 기분이 좋아집니다. 타인에게 많이 베풀수록 더 행복해집니다. 더 많이 베풀수록 건강도 더 좋아집니다. 더보기

반응형